SM 슈퍼엠, 데뷔하자마자 美 빌보드 200 1위
강수빈 기사입력  2019/10/14 [11: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SM엔터테인먼트가 야심 차게 내놓은 그룹 슈퍼엠(SuperM)이 미국 무대 데뷔와 동시에 빌보드 정상에 등극했다.

 

빌보드는 13일(현지시간) 슈퍼엠의 첫 미니앨범 '슈퍼엠'이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예고 기사를 통해 보도했다.

 

닐슨뮤직에 따르면 지난 4일 발매된 이 앨범은 10일까지 16만8천점을 획득했다. 이 가운데 전통적인 앨범 판매량이 16만4천장이었다. 나머지는 디지털음원 다운로드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Track equivalent albums·TEA)와 스트리밍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Streaming equivalent albums·SEA)가 차지했다. 빌보드는 음원 10곡을 내려받거나, 1천500곡을 스트리밍 서비스받은 경우 전통적인 앨범 1장을 산 것으로 간주한다.

 

슈퍼엠은 샤이니 태민, 엑소 백현과 카이, NCT127의 태용과 마크, 중국 그룹 웨이비의 루카스와 텐 등 퍼포먼스에 강점이 있는 7명이 모인 팀이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이번 기획을 이끌며, 유니버설뮤직그룹 산하 레이블 캐피톨뮤직(CMG)이 함께한다.

 

슈퍼엠의 첫 앨범에는 타이틀곡 '쟈핑'(Jopping)을 비롯해 '아이 캔트 스탠드 더 레인'(I Can't Stand The Rain), '투 패스트'(2 Fast), '슈퍼 카'(Super Car), '노 매너스'(No Manners)까지 총 5곡이 담겼다.

 

이들은 지난 9일 미국 NBC 간판 토크쇼 '엘런 드제너러스 쇼'에 출연해 방송 신고식을 치렀으며, 11월부터 북미 투어 '위 아 더 퓨처 라이브'(We Are The Future Live)를 펼친다.

 

이번 성적이 반영된 빌보드 차트는 오는 15일께 공개된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통계청, 생선회 가격 13년여만에 최대폭 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