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딜러, 국산SUV 중고차 잔존가치 발표… 1위 ‘팰리세이드’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0/02/26 [09: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내차팔기 애플리케이션 헤이딜러에서 국산 SUV의 중고차 잔존가치 분석결과를 발표했다.

26일 헤이딜러가 발표한 잔존가치 데이터에 따르면, 팰리세이드가 89.1%로 1위를 차지했고, 2위는 싼타페TM 72.5%, 3위는 더 뉴 모하비 70.3% 순으로 나타났다.

페이스리프트를 목전에 두고 있는 더 뉴 쏘렌토는 67.5%로 4위를 차지했고, QM6와 G4렉스턴은 각각 65.1%, 65%를 나타내며 5위와 6위를 차지했다.

중고차 시장에서의 인기도를 가늠할 수 있는 딜러들의 입찰 선호도 역시 팰리세이드 14.4명, 싼타페 12.3명, 모하비11.2명으로 나타났다.

이번 결과는 각 차종 별 인기가 가장 높은 2019년형 최상위 트림 풀옵션을 기준으로 조사했으며, 조사대상 기간은 2019년 12월 1일~2020년 2월 20일까지 헤이딜러에서 경매가 진행된 6개 차종 2631대의 입찰 데이터를 이용해 분석되었다.

헤이딜러는 현재 팰리세이드는 싼타페TM보다 잔존가치가 무려 16.6% 높을 정도로 중고차 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보이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팰리세이드 신차 출고 지연이 더욱 심화되면, 신차 수요가 중고차 시장으로 추가적으로 옮겨가 향후 팰리세이드의 잔존가치가 추가 상승할 가능성도 있다고 밝혔다.

한편 헤이딜러는 매월 5만대의 개인 차량이 등록되고, 40만건 이상의 중고차 딜러 매입 견적이 제시되는 국내 최대 내차팔기 애플리케이션이다.

출처:피알앤디컴퍼니
언론연락처: 피알앤디컴퍼니 기획팀(언론보도 담당) 김수현 매니저 1599-4783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서울=뉴스와이어)

>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기상청, 11월∼내년 1월 평년 수준 추위 전
많이 본 뉴스